국민취업지원제도? 돈 받으며 취업하자

반응형

생활비는  떨어져가고 취업도 하고싶은데.. 둘 다하기엔 너무 시간이 없으신 분들을 위해 준비했습니다.

바로  >> 국민취업지원제도 <<  !!

국민취업지원제도 홈페이지

국민취업지원제도 란?
  • 국민취업지원제도 = 취업성공패키지(취성패) + 청년구직활동지원금 + ∂  (=두 제도 +∂)
  • 취업을 원하는 사람을 위해 취업지원서비스를 제공하고 저소득 구직자에게는 생계를 위한 최소한의 소득을 지원해주는 제도를 말합니다.

 

취업성공패키지??  청년구직활동지원금?? 

 취업성공패키지

  ⇒ 2021년부로 국민취업지원제도 2유형에 통합된 제도입니다.

  ⇒ 주로 진로상담 + 취업알선 + 내일배움카드를 이용하여 자격증 공부 등 간접적으로 지원합니다.

  ⇒ 지원 과정 속에서 취업참여 지원수당(2~30만원 가량) 지원을 받을 수 있습니다.

  ⇒ 취업취약계층이라면 누구나 상시신청이 가능합니다.

 

 청년구직활동지원금

  ⇒ 대학생 또는 졸업한지 2년이 넘지 않은 청년들만 정해진 기간안에 신청이 가능

  ⇒ 2020년 하반기 이후 지금은 할 수 없음!!(x)

  ⇒ 지원한 경우 월 최대 50만원씩 x 6개월 = 최대 300만원을 받을 수 있는 제도였습니다

  ⇒ but 현금이 아닌 포인트로 지급받는 방식이였습니다.

 

그래서 국민지원제도는 뭐가 좋아요?
  • 국민지원제도는 위의 두 제도가 합쳐진 제도입니다.
  • 취업취약계층이라면 언제나 신청이 가능합니다.
  • (1유형)과 (2유형)으로 나눠지는데 기본적으로 취업알선, 진로상담과 같은 취업지원 서비스는 동일하게 지원합니다
  • (1유형)의 경우 '구직촉진수당' 이란 이름으로 매월 50만원 x 6개월 = 최대 300만원 가량 지원금이 나오게 되며 다른점이라면 포인트가 아닌 현금으로 받을 수 있습니다.
  • 특정 금액(가령 50만원) 이하라면 아르바이트도 동시에 하실 수 있습니다. 특정 금액이 넘어가시면 지원금은 받으실 수가 없습니다.
  • (2유형)은 취업성공패키지와 같다고 보시면 됩니다.

 

1유형과 2유형은 어떻게 구분이 되나요?

1유형은 요건심사형과 선발형으로 나뉘는데 선발형의 경우는 중위소득 120% 이하기만 하면 1유형에 선정되실 수 있습니다. 자세한 내용은 아래 지원요건 표를 참고해 주세요 !!

1유형, 2유형 지원 요건 및 지원내용

 

중위소득은 어떻게 알 수 있나요?

1. 국민취업지원제도 홈페이지 접속 >> 왼쪽 하단의 자가진단 박스에서 나이체크 후 테스트  클릭

2. 국민취업지원제도 홈페이지 접속 >> 메뉴 [자가진단] 클릭 >> [수급자격 모의산정] 클릭 >> 맨아래 모의산정 버튼 클릭

https://www.kua.go.kr/uaptm010/selectMain.do

 

국민취업지원제도

국민취업지원제도 정보시스템 회원은 2년을 주기로 재동의 절차를 거쳐 동의한 경우에만 회원자격을 유지할 수 있습니다. 개인정보 수집∙이용 동의일로부터 2년이 되는 까지 기간 내 재동의를

www.kua.go.kr

3. 아래 표 참고 (취업유형도 바로 진단 가능하니 홈페이지 가서 직접 해보시기 바랍니다.)

2022년 중위소득 표

 

★나만의 꿀팁 (알고 계시면 좋아요!)

1. 내일배움카드는 미리 신청해 두면 좋다. (있으신 분들은 PASS)

 

국민내일배움카드 신청하기

국민내일배움카드 란? 전 국민 누구나 취업, 이직, 역량 개발에 필요한 훈련들을 필요로 하는 사람들을 위해 정부에서 지원 해주는 제도 입니다. 카드 발급후 5년간 지원을 받을 수 있고 지원금

palkong.tistory.com

2. 본인이 희망하는 직종의 국비학원은 미리미리 알아두시면 좋습니다. (인원수와 기간을 잘 봐주세요)

3. 취업지원제도 신청 선발 되셨으면 본인이 이력서 넣을 회사 2~3군데 스크랩 해둡시다.

(1유형이라면  정보제공처가 "워크넷" 인 회사를 골라두면 '구직촉진수당' 신청 때 편해요!!

그렇다고 워크넷만 고르라는 건 아닙니다. 본인이 가고싶은 회사로 정해주세요. (중요중요)

 

 

반응형

댓글(0)

Designed by JB FACTORY